*** [베니스(Venice)를 만든 제작사 레트로64(Retro64)가 팝캡 소속이 되었습니다. 그래서 예전에 써놓은 이 글을 약간 수정해 업데이트 합니다. ***


예전에 Pig-Min을 통해, [베니스(Venice)] 리뷰 3연타 나갔습니다. 잘 보셨는지 모르겠네요.
팝캡(Popcap)의 새로운 게임으로써, '대박'칠 수 있을만한 괜찮은 게임인데... 재미있게도 이거 팝캡 '제작'이 아니라 '배급'이에요.

팝캡은 북미에서, 다운로드 판매로 유통되는 캐주얼 게임의 최강 '제작사'입니다. 무수히 많은 캐주얼 게임 / 인디 게임 제작사들이 있지만, 무슨 얘기를 하더라도 '팝캡은 예외'라고 할만큼 크고 강력하죠. 그래서 당연히, 팝캡은 '제작'만 하는 회사라고 여겨지는 경우가 많은데, 사실은 '배급'도 합니다. 그런데 왜 '배급사'라는 사실을 일반적으로 모르고들 있냐...

과거에 팝캡이 '배급'했던 게임들 중 몇 개 리스트를 살펴보시면 알 수 있습니다.


- [광란의 수족관 - 인사니콰리엄(Insaniquarium)]
: 플라잉 베어(Flying Bear)라는 곳에서 만들었습니다. '아니. 이렇게 대박 게임을 만든 회사가 왜 저거 하나로 종쳤지?'라는 궁금증 갖고 계실텐데요. '우리는 누구(Who are we?)' 메뉴 보시면, 타이슨 핸더슨(Tysen Henderson)이라는 이름 보입니다. ... 링크 찍어보셨으면 아시겠지만, [북웜(Bookworm)]과 [북웜 어드벤쳐스(Bookworm Adventures)] 디자이너 했습니다. 해당 제작자 팝캡에 '취업'... 저 사실을 너무 늦게 알아 인터뷰에 끼워 물어보지 못했다는 것이 아쉽다는. 참고로 타이슨 핸더슨씨 경력 모비게임즈(mobygames) 링크.

- [처즐(Chuzzle)]
: 랍티소프트(Raptisoft)라는 곳에서 만들었습니다. 어바웃(About) 페이지 보면 나와있는데, 그 전에 팝캡을 통해 배급된 [다이노마이트(Dynomite)]도 이쪽에서 만들었죠. 재미있게도 한게임의 게임팩 서비스 1차와 2차 광고는, 팝캡이 '제작'은 안 하고 '배급'한 게임들.
이 제작사의 실체인 존 랍티스(John Raptis)는 이후 뭐하는지 정확히 모르겠습니다만... 캐주얼 게임계 어딘가에 있겠죠.

- [보니즈 북스토어(Bonnie's Bookstore)]
: 뉴 크레용(New Crayon)이라는 곳에서 만들었습니다. 필 슈타인마이어(Phil Steinmeyer)라는 분의 회사인데요. 이분이 1993년에 팝탑(Poptop)이란 회사를 세운적이 있어서, 가끔 팝캡의 창립자처럼 헷갈리는 경우도 있습니다(...)

- [피딩 프렌지(Feeding Frenzy)] 시리즈.
: 스프라웃 게임즈(Sprout Games)라는 곳에서 만들었습니다. 링크 찍어보셨겠지만... 이 회사 통째로 팝캡의 일원이 되었음. 아예 팝캡 홈페이지 내에 저런 배려까지 해줬습니다. 아마 [피딩 프렌지]가 워낙 대박 게임이라 IP 구입하며 끌어들인게 아닐까 짐작합니다만...

- [로켓 마니아(Rocket Mania)]
: 누클라이드(Nuclide)라는 곳에서 만들었습니다. 그 외에도 [해머 헤즈(Hammer Heads)]와 [픽셀러스(Pixelus)]라는 게임들을, 팝캡을 통해 배급했군요. [로켓 마니아] 정도면, 위에서 본 것 처럼 팝캡에서 데려갈만도 할텐데... 회사가 '벨기에(Belgium)'에 있습니다. 그래서군.

- [베니스(Venice)]
: 이거 제작사 레트로64(Retro64), 팝캡의 일원이 되었습니다. '팝캡 시카고(Popcap Chicago)'라고 불리는 듯.

여기까지 팝캡이 '배급'만 한 게임들의 일부를 살펴봤습니다. 6 가지 예를 들었는데, 그 중 3 군데는 팝캡의 일원이 되어버렸죠. ... 아마 이래서 팝캡이 배급만 하는 경우도 있다는 점이 별로 티나지 않는 듯 싶습니다. 게다가 다 만든 게임 받아서 뿌리기만 하는 것도 아니고, [처즐]의 크레딧에서 볼 수 있듯 배급 작품의 제작에 어느 정도 관여하는 경우도 있으니까요. 아마 그런 이유 때문에, 레트로64(Retro64)가 제작한 게임 [베니스(Venice)]도 왠지 팝캡 분위기가 진하게 느껴지는 듯 싶고 말입니다.


3줄 정리.
- 팝캡은 '제작사'로 잘 알려져있지만, '배급'도 한다.
- 외부 제작사가 팝캡에 '취업'해버리는 경우도 있었다.
- [처즐]이나 [베니스] 보면 알 수 있듯, '배급'하는 작품에도 어느 정도 '제작' 관여 하는 듯.


1줄 요약.

- 팝캡 만세.
이 글의 관련글



Trackback URL :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

Comments List

  1. 손님 2007/08/21 17:23 # M/D Reply Permalink

    타이슨 핸더슨(Tysen Henderson) 이분은 꽤나 엘리트(?)군요~
    근데 이력을 보니까 거의 모든 게임에 딜럭스가 붙던데.....그건 뭐에용?
    (오리지널 게임이 따로 있고 그걸 그래픽적으로나 시스템적으로 좀 더 보강한건가요? 그럼 딜럭스 붙은것들은 보강판 정도가 되는건가요?)
    이력에 붙은 게임들이 너무 쟁쟁해서 저걸 모두 오리지널 저분이 디자인한건가 궁금해서요~ 쳐즐을 보니 쳐즐은 다른분이 하신거 같은데.....

    1. mrkwang 2007/08/21 18:54 # M/D Permalink

      손님> 팝캡 게임들은 시연용 '웹버젼'을 만들면서 '다운로드 판매용'을 내놓는 경우가 있는데, 그럴 경우 '다운로드 판매용'에 Deluxe라고 붙인다고 알고 있습니다.

      ... 라고 단순히 말할 수는 없는 경우도 Popcap에서 종종 있군요.

      ... 궁금하시면 Popcap에 물어보겠습니다. (장하다.)

  2. 손님 2007/08/21 20:05 # M/D Reply Permalink

    궁금해요~ 광사마의 시간을 크게 빼앗는 일이 아니라면 부탁드립니다~ :)

    1. mrkwang 2007/08/21 21:04 # M/D Permalink

      손님> 답장을 기다려보죠.

: 1 : ... 4694 : 4695 : 4696 : 4697 : 4698 : 4699 : 4700 : 4701 : 4702 : ... 5430 :


게임 드립니다.
Pig-Min Agency
추가 모집

Pig-Min English

한국 만화영화
비디오 판매



해외 캐주얼 / 인디 시장
게임(제품)컨설팅


Welcome to Indie Gaming.

운영 : mrkwang
기술 : 나유령

About PIG-MIN
Contact us

Pig-Min Agency
Pig-Min의 저작권 관련
인디게임 FAQ

따라갈만한 트위터


아케이드 : 액션 : 플래포머
슈팅 : FPS
어드벤쳐 : 퍼즐 : RPG
전략 : 시물레이션
시리어스 게임

Pig-Min 추천
한글화

전체 태그 : 태그 분류


Archives

Categories

전체 (5430)
뉴스 (2379)
리뷰 (1041)
프리뷰 (248)
다녀왔습니다 (67)
칼럼 (876)
웹툰 (32)
Interview-한국어 (65)
Interview-English (33)
링크 (10)
여러분들의 말씀 (4)
제작자분들 공간 (1)
Tip & Hint (8)
공지사항 (663)

Email Newsletters & Email Marketing by YMLP.com

    트위터에서 따라오기
    http://file.tattermedia.com/media/image/plugin/tnm_badge_white.gif
    관리자 입장
    메일 로그인